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불자 정광화 화백 관음보살도 등 현대적으로 해석

기사승인 2019.06.22  07:30:00

공유
default_news_ad2

불자 작가 정광화 화백이 반야심경과 관음보살도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개인전을 개최했습니다.

정광화 작가는 지난 20일 부산 해운대 달맞이 고개에 위치한 해운대 아트센터 5층 갤러리에서 반야심경과 관음보살도, 사홍서원 등을 글과 그림을 통해 현대적으로 해석한 30여점의 작품을 선보였습니다.

정광화 작가는 “불교 전통의 탱화를 현대미술로 재해석하고 한자의 초서를 통해 예술적 표현을 이끌어 내고자 했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많은 불자들이 새로운 신심을 얻어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전시회는 해운대 아트센터 5층에서 오는 24일까지 전시됩니다.
보도=부산지사 오용만

부산지사 오용만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