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부산 5대 종교지도자들, 코로나19 사태 적극 협력키로

기사승인 2020.02.25  12:55:01

공유
default_news_ad2

 

부산불교연합회장 경선스님을 비롯한 지역 5대 종교 지도자와 오거돈 부산시장이 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사태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부산지역 5대종교 대표들은 지난 24일 시청 접견실에서 만나 코로나19 사태가 나아질 때까지 집회와 공식행사를 자제하고 신도들의 위생관리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습니다.

불교계 대표로 참석한 경선스님은 “범어사는 선제적 조치로 이미 초하루 법회를 취소하고 부분 산문폐쇄를 단행해 바이러스 차단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불교, 개신교, 천주교, 원불교, 천도교 등 5대 종교대표들은 간담회에서 종교행사 자제, 신도들 개인위생 철저히 하기, 사회적 연대 확산 등의 내용을 담은 대국민 호소문을 발표했습니다.

 

조용수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