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회암사지’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첫발 뗐다

기사승인 2022.01.15  07:30:00

공유
default_news_ad2

- 문화재청, 올 상반기 중 잠정목록으로 정식 등록 예정

문화재청이 지난 13일 열린 문화재위원회 세계유산분과 회의에서 양주 회암사지를 유네스코 세계유산 잠정목록으로 선정할 것을 의결했습니다.

이번 심의에서는 유산의 성격·명칭·부도군과 사찰 구역 간의 연결성과 비교 연구 등에 대해 지속적이고 깊이 있는 연구를 권고하면서 잠정목록으로 선정했습니다.

문화재청은 올 상반기 중 회암사지를 대한민국의 세계유산 잠정목록으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센터에 정식 등록할 예정입니다.

잠정목록은 세계유산 등재신청의 첫 번째 절차로 잠정목록·우선등재목록·등재신청후보를 거쳐 최종 등재신청대상으로 선정됩니다.

문화재청은 경기도와 양주시 등 지자체와 협력해 회암사지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준호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뉴스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