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화 전등사, 제19회 이주민문화축제‥다양성의 불국정토

기사승인 2024.06.12  07:00:00

공유
default_news_ad2

강화 전등사가 이주민문화축제 ‘아시아는 친구’를 개최했습니다. 

지난 9일, 전등사 경내에서 펼쳐진 제19회 이주민문화축제에는 전등사 주지 여암스님, 국제포교사회 회장 정혜스님, 베트남, 네팔, 태국, 몽골 등 10여 개국 수도권 스님과 이주민 1000여 명이 동참했습니다.

주지 여암스님은 “서로 협력하고 상생발전하는 장으로 꽃그늘 아래서 여유를 즐기며 아시아의 공동체와 자부심을 되새기는 시간이 되기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축제는 각국 전통 공연과 동국대 한방병원 무료진료, 단주 만들기, 한국전통혼례복 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행사로 꾸며 졌습니다. 

김승태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뉴스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