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부산 해안사 화재로 요사채ㆍ종각 전소

기사승인 2020.02.25  07:30:00

공유
default_news_ad2

부산 남구에 위치한 해안사가 화재로 요사채와 종각이 전소됐습니다.

지난 23일 오후 9시 50분 해안사에서 발생한 화재는 목조 건축물인 요사채와 종각을 전소시키고 1시간 15분 만에 진화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요사채 내부 전기누전을 화재원인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해안사 주지 고담스님을 비롯해 사중에 머물던 스님 2명은 화재 직후 긴급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주지 고담스님은 “화재로 요사채와 종각이 내려 앉아 막막하지만 대웅전과 산신각, 황령산으로 불길이 번지지 않고 인명피해가 없어 다행”이라며 “빠른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해안사는 1971년 태고종으로 등록된 사찰로 60년의 역사를 지닌 도량입니다.
 

부산지사 제봉득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