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경주 남산 약수곡서 통일신라시대 불두 발견

기사승인 2020.06.03  09:45:07

공유
default_news_ad2

경주 남산 약수곡에서 통일신라시대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는 불두가 발견됐습니다.

문화재청은 “경주 남산 약수곡(석조여래좌상절터) 제4사지에서 통일신라시대 석불좌상에서 분리된 것으로 보이는 불상의 머리가 발견됐다”고 6월 3일 밝혔습니다.

불두의 크기는 높이 50cm, 너비 35cm로 일제강점기 때 확인된 머리 없는 석조여래좌상의 것으로 추정됩니다.

이 좌상은 통일신라 후기 작품으로 경주 석굴암 본존불과 같이 항마촉지인 도상을 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발견된 불두는 안면 오른쪽과 귀 일부에서 금박이 관찰됐으며, 미간 사이의 백호를 장식했던 둥근 수정도 인근에서 발견됐습니다.

문화재청은 “통일신라시대 석조불상의 원형을 고증하는 데 중요한 학술연구자료로 활용할 가치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재단법인 신라문화유산연구원은 향후 불두에 대한 학술적인 논의와 추가조사를 실시하고, 경주시는 불두와 석불좌상을 복원하는 등 주변 정비에 나설 계획입니다.

윤호섭 기자 sonic027@naver.com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